현대미포조선, 수주 증가 소식에 주가 오름세

인사이트현대중공업


[인사이트] 백다니엘 기자 = 현대미포조선이 수주 증가 소식으로 주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22일 유가증권시장에서는 현대미포조선이 전날보다 1.95% 상승한 10만 4500원에 거래 중이라고 밝혔다.


이는 현대미포조선이 지난달 수주가 많이 증가했다는 소식으로 인한 것이다.


현대미포조선은 지난해 12월 수주액이 23억 2400만 달러 (한화 약 2조 4777억 6000만원)로 전년 동기 대비 154.55%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인사이트현대미포조선


이베스트투자증권은 현대미포조선이 조선업 불황에서 살아남았을 정도로 현금성 자산을 보유하고 있고 중형선 건조에서 경쟁자가 없다고 밝혔다.


이 증권사는 현대미포조선이 최근 수주 증가로 지난해 대비 올해 매출액이 증가할 가능성이 높은 국내 유일한 조선사라고 전망했다.


한편, 지난해 현대중공업은 조선 부문에서 47억 200만 달러(한화 약 5조 217억 3600만원), 해양 부문과 플랜트 부문에서는 각각 2억 6400만 달러(한화 약 2819억 5200만원), 3400만 달러(한화 약 363억 1200만원)를 수주했고 엔진기계 부문에서는 10억 100만 달러(한화 약 1조 690억 6800만원)를 수주했다.


한영석 현대미포조선 사장은 지난 10일 "올해 첫 수주 계약에서 중형선 조선사 중에는 경쟁사가 없었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 노조 임금 잠정합의안 부결···교섭 재개 전망현대중공업 노사의 잠정합의안이 조합원들의 반대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현대카드 초청 5인조 '감성 록밴드' 원리퍼블릭 사상 첫 내한 공연미국 5인조 감성 록밴드 원리퍼블릭이 현대카드 초청으로 사상 처음 내한 공연을 펼친다.


백다니엘 기자 danie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