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랩스, 차량용 IVI기기 '어웨이' 1000대 판매

인사이트네이버랩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네이버 자회사인 네이버랩스에서 개발한 '어웨이'가 누적 판매량 1천대에 돌파했다.


22일 네이버 랩스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in-vehicle infotainment) 플랫폼 '어웨이'를 장착한 그린카 차량이 1천만대 판매에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4월 네이버 랩스와 그린카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지난해 8월 출시된 '어웨이'는 연이은 호평에 힘입어 올해 말까지 3천대의 차량에 장착될 예정이다.


인사이트네이버랩스


어웨이는 운전자의 안전을 고려한 UI, 방대한 지역 정보(POI)와 연계되며 음성인식 목적지 검색이 가능한 전용 내비게이션, 네이버뮤직/오디오 클립 등을 비롯한 주행 환경에 최적화된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네이버 로그인을 통해 다양한 네이버 서비스와 연동된 길 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네이버 뮤직에 저장해 둔 플레이리스트를 차량 스피커를 통해 바로 감상할 수도 있다.


그린카가 지난해 8월부터 10월까지 어웨이 서비스 이용 고객 1,024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10명 중 7명(73.6%)이 서비스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인사이트네이버랩스


재이용의사가 있냐는 질문에도 10명 중 7명(72.3%)이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이용자들은 특히 음성 인식 서비스, 정확한 내비게이션, 무료 이용이 가능한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 등을 어웨이의 장점으로 꼽았다.


한편 네이버랩스는 내달 초 어웨이가 적용된 일반 이용자 대상의 에프터마켓 제품도 출시 예정이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