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와이파이 최대 '100배' 빨라진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이제 지하철에서 기존보다 최대 100배 빠른 와이파이를 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내일(23일) 22~23.6GHz 대역 내 1.6GHz 폭 용도자유대역 주파수 공급이 완료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2월 28일 4차산업혁명위원회 제3차 회의에서 발표한 2020 신(新) 산업·생활 주파수 공급 계획의 첫 번째 후속 조치다.


용도자유대역 주파수는 통신용이나 에너지용처럼 용도가 정해져 있는 일반 주파수와는 달리 용도의 구분이나 대가 없이 활용 가능하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또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저비용으로 초고속 무선 백홀을 구축할 수 있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이 주파수를 활용하면 지하철 내 WiFi 속도가 현재보다 최대 100배까지 빨라질 것"이라며 "초고속 무선 백홀이 상용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해당 주파수 대역은 지하철과 KTX 같은 고속이동체 와이파이 백홀에 주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주파수 공급을 통해 해상도가 높은 물체감지 센서 개발이나 초고속 무선 통신기술 개발도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류제명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용도자유대역 주파수는 저비용으로 자유롭게 신기술을 개발·적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앞으로도 주파수를 활용한 신산업이 촉진될 수 있도록 주파수를 적시·적소에 공급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관련 기술규제를 대폭 혁신하여 국민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무선 인프라와 서비스 확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이번 주파수 대역 공급은 같은 대역을 이용하는 기기가 다른 사람의 무선기기에 전파간섭을 주는지에 대해 아직 인증을 받지 않은 상태다.


돈 없어 매일 지하철역에 쪼그려 앉아 '무료 와이파이'로 딸과 영상통화 하는 아빠한 푼이라도 아껴 가족들을 먹여 살리는데 보태려는 아빠의 마음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하철서도 빵빵 터지는 한국 와이파이 기술에 깜짝 놀란 영국인들 (영상)한국을 처음 방문한 영국인들이 한국 지하철 와이파이에 깜짝 놀랐다.


강동극 기자 donggeuk@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