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건설, 재영실업과 투자계약 체결해 인수합병 기반 마련

인사이트KD건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건설 전문업체 KD건설이 의류 브랜드 재영실업과 인수합병을 진행한다.


19일 KD건설은 피에르가르뎅 제조업체인 재영실업과 인수합병(M&A) 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A는 신주인수 방식으로 진행하며 양사는 조만간 법원에 회생계획안을 제출한 뒤 관계인 집회 등 제반 절차를 거쳐 인수를 마무리 짓는다.


합병 대상인 재영실업은 1989년 프랑스 유명 오뜨꾸뛰르 브랜드 피에르가르뎅과 여성복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하고 국내에서 피에르가르뎅 여성복을 기획, 생산, 판매, 유통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회사다.


재영실업은 백화점 16곳, 아울렛 12개곳, 직영 및 대리점 8개곳을 통해 브랜드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이에 회생종결 시 조기 경영정상화와 장기적인 성장 및 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KD건설은 부동산 개발 전문 인력을 포함해 건축, 설계, 인테리어 등의 기술력을 갖추고 개발사업과 주택사업을 활발히 하는 디벨로퍼 기업이다.


2013년 충남 내포신도시 아르페온 오피스텔(313실) 및 강일 아르페온 오피스텔(280실), 문정지구 지식산업센터 등을 성공적으로 분양했다.


2015년에는 KD 아람채 브랜드를 론칭하고 충남 법곡동에 208세대, 지난해 동해 발한동 아파트 243세대를 분양했으며 올해는 아산 방축 271세대, 천안 직산 487세대 등 임대아파트 사업을 확장 중이다.


이번 재영실업 인수를 통한 패션의류업계 진출로 주력사업인 부동산 개발업과 연계해 종합 디펠로퍼 기업으로서의 시너지 창출 및 지속적인 성장과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