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융복합 미디어 커머스기업 탄생"…CJ오쇼핑·CJ E&M 합병

인사이트CJ 그룹 


[인사이트] 황비 기자 = 국내 홈쇼핑 업계 1위인 CJ 오쇼핑과 tvN·엠넷·OCN 등의 방송 채널을 보유한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합병한다. 


17일 CJ 오쇼핑과 CJ E&M은 각각 이사회를 열고 합병 추진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CJ오쇼핑과 CJ E&M이 1대 0.41 비율로 합병하고, 오는 6월 주주총회 승인을 거쳐 8월 1일 합병을 완료하기로 했다. 


합병 과정에서 CJ E&M은 없어지고, CJ오쇼핑이 존속 법인으로 남게 된다. 


인사이트CJ E&M


다만 합병으로 덩치가 커지는 CJ오쇼핑이 회사명을 바꿀지는 결정되지 않았다.


CJ오쇼핑과 CJ E&M은 이날 공동 보도자료에서 "미디어와 커머스가 융복합되는 새로운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선제적인 조치"라며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가 스필버그의 영화사 '앰블린 파트너스'의 지분을 인수하고, 미국 아마존도 콘텐츠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며 합병 배경을 설명했다. 


CJ 관계자는 "이번 합병 추진은 두 회사의 사업 역량을 집약해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동시에 글로벌 융복합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전략적 선택"이라고 했다.


인사이트CJ 그룹 


일단 양사는 합병될 새 회사의 올해 매출 목표를 4조4000억원(영업이익 3500억원)으로 제시했다. 


또 2021년까지 전체 매출을 연평균 15.1%씩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6년 CJ오쇼핑의 매출은 2조2085억원(영업이익 1788억원), CJ E&M의 매출은 1조5384억원(영업이익 279억원)이었다.


CJ 관계자는 "두 회사가 갖고 있는 방대한 고객 데이터를 분석해 개인별 맞춤형 콘텐츠와 상품을 제공하는 새로운 서비스를 발굴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양사는 합병으로 해외 사업 확대도 기대하고 있다. CJ오쇼핑은 현재 필리핀·말레이시아 등에서, CJ E&M은 베트남·태국·터키 등에서 사업 거점을 확보하고 있다.


CJ제일제당, 글로벌 사료용 아미노산 사업 강화…"美 5천만불 투자"CJ제일제당이 글로벌 사료용 아미노산 사업 강화에 나선다.


CJ대한통운, 고졸신입사원 적극 채용 "주인공은 나야 나"CJ대한통운이 열린 채용을 통해 맞춤형 일자리 창출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황비 기자 be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