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 잃은 할머니 '심폐소생술'로 살린 손지은 학생 'BNK경남은행 의인상'

인사이트BNK경남은행


[인사이트] 김수완 기자 = BNK경남은행은 목욕탕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할머니를 구한 고등학교 2학년 손지은 학생에게 'BNK경남은행 의인상'을 수상했다.


지난 17일 BNK경남은행은 마산여자고등학교 2학년 손지은 학생을 '제3호 BNK경남은행 의인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손지은 학생은 지난달 30일 창원시 의창구 북면의 온천 목욕탕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60대 할머니가 심정지 상태인 것을 확인하고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시행했다.


손 학생의 노력 덕분에 의식을 되찾은 할머니는 무사히 병원으로 이송돼 의식을 회복하고 퇴원했다.


BNK경남은행 손교덕 은행장은 "생사가 위급한 환자를 위해 누구보다 먼저 소중한 생명을 구한 손지은 학생의 의로운 행동은 큰 귀감이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선행이 널리 알려져 어려움에 처한 타인을 돕고 생명을 존중하는 풍조가 사회 구성원들에게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사회 정의를 실현하는 등 타인을 위한 선행을 실천한 지역민과 단체 등을 격려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의인상'을 도입했다.


LG, '제천 화재참사'서 필사적으로 인명 구한 시민 6명에 '의인상' 수여자신의 목숨이 위험한 순간에도 필사적으로 다른 사람들을 구한 시민 6명에 LG가 '의인상'을 수여한다.


LG, 물에 빠진 차량서 운전자 구한 강원체고 학생들에게 '의인상' 수여호수에 빠진 시민을 구하러 지체없이 물속으로 뛰어든 강원체육고등학교 재학생 3총사가 'LG의인상'을 받았다.


김수완 기자 suewa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