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신저로 바로 송금"…똑똑한 '키보드뱅킹 서비스' 출시 예고한 신한은행

인사이트신한은행


[인사이트] 김수완 기자 = 신한은행이 간편송금에서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키보드뱅킹 서비스'를 출시한다.


18일 신한은행에 따르면 다음달 2월 중 메신저 대화창 종료 없이 바로 송금 가능한 '키보드뱅킹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기능은 별도의 앱 설치 없이 모바일 키보드에서 신한 마크를 클릭해 계좌번호를 입력하면 바로 이체 가능한 서비스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신한은행 모바일 뱅킹에서 가입 가능하며 키보드에 생성된 신한 마크를 클릭해 1일 100만원 한도 내에서 계좌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이체가 가능하도록 만들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는 간편한 뱅킹을 원하는 고객의 트렌드를 반영해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 생활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보이겠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해 공인인증서와 보안매체 비밀번호 입력 없이 간편하게 계좌조회·이체가 가능한 '간편서비스'를 출시한 바 있다.


또 별도의 앱 설치 없이 24시간 이용이 가능한 모바일 웹 뱅킹 '신한통(通)'을 출시해 소비자들의 편의를 한층 높였다는 평가다.


금융권에서는 이번 신한은행의 새로운 서비스 기능이 앞으로 핀테크의 발전에 도움이 될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위성호 신한은행장 "디지털·글로벌 전략으로 경쟁자 압도하자"위성호 신한은행장이 '디지털'과 '글로벌' 전략을 강조하며 미래 금융을 주도하자는 포부를 밝혔다.


신한은행, 다음달 1일부터 송금 수수료 인상한다내달 1일부터 신한은행은 창구와 자동화기기를 통해 이뤄지는 송금 수수료를 일부 인상한다고 밝혔다.


김수완 기자 suewa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