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12만개 창출 지원

인사이트왼쪽부터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 신한은행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신한은행이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창출 지원에 나섰다.


지난 11일 신한은행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은 중소기업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인력난 문제 해결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의 노력 추구가 골자였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에 신한은행은 우량기업 추천과 금융 연계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은 전국 16개 지역본부에 설치된 기업인력 애로센터를 활용해 중소기업의 구인수요 발굴 및 맞춤 인력을 담당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총 12만 개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2017년부터 추진 중인 신한 두드림 프로젝트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어 "앞으로도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은행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진흥공단 임채운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의 인력수급 문제가 원활히 해결될 것"이라며 "나아가 신정부의 숙원 과제인 청년 일자리가 많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내다봤다.


2017 국가고객만족도 은행부문 1위 수상한 신한은행신한은행이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7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은행부문 1위로 선정됐다.


중소기업·사회계층 위해 2,700억 규모 지원 나서는 신한금융신한금융지주가 연말을 맞아 중소기업·사회계층 위해 총 2,700억원 규모의 지원에 나섰다.


강동극 기자 donggeuk@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