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소재'로 만든 이스타드 지퍼백 출시한 이케아

인사이트이케아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글로벌 홈퍼니싱기업 이케아가 친환경소재인 '바이오플라스틱'으로 만든 지퍼백을 새로 선보였다. 


8일 한국을 포함, 전세계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식품포장용 이스타드(ISTAD) 지퍼백에 사용하는 소재를 바이오플라스틱으로 교체해 선보인다고 홈퍼니싱 기업 이케아 코리아는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이스타드 지퍼백은 브라질산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바이오플라스틱이 주원료다. 바이오플라스틱 원료의 85%가 사탕수수로 구성돼 있어 재생·재활용이 가능하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케아는 전세계에서 매년 약 14억 개가 팔리는 이스타드 지퍼백의 소재를 바이오플라스틱으로 변경함으로써 매년 약 7만5000 배럴의 석유를 절약하고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바이오플라스틱으로 만든 이스타드 지퍼백은 일반 플라스틱 소재 지퍼백에 비해 제조비용 부담이 크지만 기존 제품과 동일한 품질과 가격(2900원)으로 판매된다. 이는 더 많은 소비자들이 적은 비용으로도 보다 쉽게 집에서 지속가능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도우려는 이케아의 노력의 일환이다.


타리크 오우마르카타르(Tariq Oumarkatar) 이케아 코리아 세일즈 매니저는 "이스타드 지퍼백 소재를 바이오플라스틱으로 바꾸는 것은 재생 또는 재활용이 가능한 플라스틱만을 사용해 지구에 보다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자 하는 이케아의 장기적인 목표를 이루기 위한 첫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가구 브랜드 '이케아' 반려동물 전용 가구 출시한다스웨덴 가구 브랜드 '이케아'가 애완동물 전용 가구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민주 기자 minjo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