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했던 중학생이 강사로 돌아왔다"···7년 차 맞은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인사이트삼성전자


[인사이트] 백다니엘 기자 = 삼성전자가 주관하는 사회 공헌 활동인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가 열렸다.


지난 7일 삼성전자는 중학생 1726명이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는 교육 여건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도서 벽지 지역 학생에게 공평한 교육 기회를 주기 위해 열리는 캠프로써 지난 2012년에 시작했다.


지금껏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는 6만 5000여 명의 중학생과 1만 8000여 명의 대학생이 참여했다.


인사이트삼성전자


7년 차를 맞은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서는 도움을 받았던 학생이 대학생이 되어 강사로 참가하는 나눔의 선순환도 이뤄지고 있다.


이번 캠프를 위해 삼성전자는 교육부와 함께 전국 읍·면·도서 지역 832개 중학교에서 교육여건이 부족한 중학생을 모집했다.


또 캠프에는 국가와 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군 부사관·소방관·해양경찰·국가유공자 자녀 612명도 함께 했다.


한편 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은 3주간 대학 캠퍼스에서 대학생 강사들과 합숙하며 총 150시간 동안 영어와 수학을 집중적으로 배우게 된다.


또한 학생들에겐 대학 전공 박람회와 진로 특강 그리고 교과서 음악회와 같은 진로 탐색과 문화 체험의 기회도 주어진다.


백다니엘 기자 danie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