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VR동영상까지 저장할 수 있는 모바일 중심 클라우드 서비스 '엠스토리지'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KT가 모바일에 특화된 클라우드 서비스 '엠스토리지'를 새롭게 선보인다.


지난 5일 KT는 '엠스토리지' 클라우드 서비스를 오는 15일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KT에 따르면 엠스토리지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사진과 동영상 등 개인 데이터를 클라우드에 안정적으로 보관하고 재생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360도 VR(가상현실) 사진 및 동영상을 저장하고 재생하는 것 역시 가능하다.


인사이트KT 공식 홈페이지


KT는 모바일 고객에 한해 '엠스토리지' 클라우드 서비스 20GB의 용량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권기재 KT 무선서비스담당 상무는 "모바일 중심으로 변화된 환경에 발맞춰 새로운 클라우드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고객들이 원하는 서비스를 발굴해 엠스토리지를 지속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다짐을 전했다.


한편 엠스토리지가 출시됨에 따라 기존에 서비스되던 KT 개인용 클라우드 '유클라우드'는 4월 15일 종료된다.


데이터 업로드 및 공유 기능은 오는 15일 차단되며 유료 상품 요금은 부과되지 않는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에 KT는 "데이터 손실 방지를 위해 기존 고객들은 서비스 종료 이전에 PC로 파일을 내려 받아달라"고 주문했다.


엠스토리지에 가입한 경우 4월 15일까지 '유클라우드 데이터 가져오기' 기능을 통해 데이터를 옮겨올 수 있다.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기업용 유클라우드' 서비스는 종료되지 않고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KT 황창규 회장, 신년사서 '평창 5G 성공·명실상부 국민기업' 강조황창규 KT 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올해 2월 평창에서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 성공을 발판으로 5G 상용화를 본격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동극 기자 donggeuk@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