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기념해 최대 연 2.17% 특별예금 판매하는 IBK기업은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IBK기업은행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IBK기업은행이 평창 동계올림픽을 기념해 다음달 23일까지 최고 연 2.17% 금리를 주는 '2018 대한민국 선수단 Cheer Up !' 특별예금을 판매한다.


5일 IBK기업은행 측은 이같이 밝혔다.


이 상품은 정기예금(6개월~1년 만기)과 중소기업금융채권(1년 만기)으로 구성돼 있으며 개인고객만 가입 가능하다.


기업은행은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이 상품에 가입한 고객에게 별도의 조건 없이 1년 만기 기준 중소기업금융채권은 연2.02%를, 정기예금은 연1.84%의 우대 금리를 제공한다.


특히 대한민국이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15개 이상 메달을 획득 하거나, 자동이체, 적금 가입 등 추가 우대 조건을 충족할 경우 최고 연 2.17%(1월5일 기준)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가입금액은 1천만원 이상 5억원 이하이며 1조원 한도 소진 시 판매 종료된다.


"이자가 최대 3배"…'첫 거래 세배 드림 적금' 출시한 신한은행신한은행이 첫 거래 가입시 최대 3배의 이자를 제공하는 적금 상품을 출시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