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내세운 한방의약품 '경옥고'

인사이트네이버TV캐스트 '광동제약 브랜드 채널'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tvN '수요미식회'에 고정출연하는 맛 칼럼니스트 겸 방송인 황교익이 광동제약 CF에 도전했다. 


지난 3일 광동제약은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모델로 출연하는 한방의약품 '광동 경옥고'의 CF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다양한 먹방 프로그램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는 친숙감을 안겨주고 있는 황교익은 이번 CF에서 영조의 건강비결로 경옥고를 소개한다.


경옥고는 예로부터 한의학에서 몸을 건강하게 해주는 보약으로 알려져 있다. 


그의 CF 영상에 따르면 조선 시대 왕들의 평균 수명은 44세였지만 영조는 83세까지 생존했는데, 철저한 식단관리와 더불어 경옥고를 복용했다. 


인사이트네이버TV캐스트 '광동제약 브랜드 채널'


CF는 광동 경옥고의 120시간 증숙과정을 강조하고 있는데 광동제약은 동의보감 처방 그대로 인삼, 복령, 생지황, 꿀 4가지 약재를 배합한 후 전통 방식을 살려 120시간을 찌고 숙성시켜 이 약을 제조했다. 


약재 중 다소 생소할 수 있는 복령은 소나무의 묵은 뿌리 근처에서 자생하며 덩어리진 버섯의 일종. 생지황은 현삼과(玄蔘科) 식물인 지황의 뿌리다. 


이 재료들은 모두 예로부터 귀한 약재로 쓰여왔다.


인사이트네이버TV캐스트 '광동제약 브랜드 채널'


광동제약 관계자는 "오랜 시간 정성을 들여 만든 광동 경옥고는 병중 병후, 허약체질, 육체 피로, 권태, 갱년기 장애에 효능을 기대할 수 있다"며 "남녀노소 다양한 소비자들이 체력보강 등이 필요할 때 제품을 찾으면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광동제약의 경옥고는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이다. 


1박스에 총 60포가 들어있으며 짜 먹을 수 있는 스틱형 파우치 포장으로 출시돼 간편하게 휴대하며 섭취할 수 있다.

 

Naver TV '광동제약 브랜드 채널'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