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새해 맞아 'KB The드림365건강보험Ⅱ' 출시

인사이트KB손해보험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KB손해보험이 새로운 종합건강보험 'KB The드림365건강보험Ⅱ'를 출시했다.


지난 2일 KB손해보험은 히트 상품 중 하나인 'KB The드림365건강보험'을 업그레이드한 'KB The드림365건강보험Ⅱ'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실손 의료 보장은 물론 사망, 후유 장해, 각종 진단비 등에 대비할 수 있는 종합 건강보험이다.


단기간병(STC)부터 장기간병(LTC)까지 보장을 확대했고 병원 급수 별로 보장을 차등화해 상급종합병원의 중환자실에 3일 이상 입원 시 최대 150만원까지 입원일수와 관계없이 간병자금을 정액 지급한다.​


3대 질병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에 대한 재진단 보장을 한가지 상품에서 모두 받을 수 있게 하고 보장 주기 및 횟수도 확대했다.


인사이트KB손해보험


기존 건강보험은 뇌출혈 및 급성심근경색증에 대한 첫 번째 진단비만 보장했지만 이 상품은 두 번째 진단비까지 보장한다.


재진단암의 경우 2년 간격의 보장 주기를 1년으로 줄였고 주요 장기 (뇌, 심장, 간, 폐, 신장)에 대한 수술 시 최초 1회만 보장하던 것을 총 3회로 횟수를 늘리고 보장금액도 최대 1,000만원까지 확대했다.​


또 부상 정도에 따라 보장하는 등급별 골절진단비·수술비를 신설했다.


기존에는 골절진단 시 머리가 깨지거나 손가락이 부러져도 동일하게 보장했지만 이번 상품은 골절에 대한 부상 정도를 1등급에서 5등급까지 세분화해 심각한 (1등급) 골절 시 최대 500만원까지, 경미한 골절 (5등급) 시 최대 50만원까지 보장한다.


이 밖에 헬스케어(건강관리) 서비스를 신설해 기본적인 건강상담 및 진료 예약은 물론 중대질병 진단 및 수술 시 간병인 지원, 간호사 에스코트, 병원이송서비스, 가사도우미 지원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KB손보 관계자는 "이번 신상품은 질병보장에 대한 고객의 간담회 결과를 반영해 실질적 간병비 보장과 중대질환에 대한 소득보장기능을 더욱 강화했다"며 "중대질환 시 간병인 제공 서비스까지 제공돼 고객의 빠른 건강 회복과 안전한 삶을 제공하고자 개발했다"고 말했다.​​


업무 효율 극대화하기 위해 조직개편 단행하는 KB손해보험KB손해보험이 업무 효율을 극대화하고 미래동력 확보를 위해 선제적 조직개편과 임원인사 실시 한다.


윤종규 KB회장 "고객 중심의 최고 글로벌 금융그룹 만들겠다"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이 고객 중심의 최고 글로벌 금융그룹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다졌다.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