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크레소티, 약국 대상 '팜 선정산 서비스' 구축 협약

인사이트KB국민은행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신개념 '약국금융' 서비스가 도입된다.


지난 14일 KB국민은행은 대한약사회 약국전용 결제 '팜페이' 서비스사인 ㈜크레소티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이와 함께 '팜 선 정산 서비스'를 내년 1월 정식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팜 선 정산 서비스'는 약국 매출 발생 다음날 보험급여 해당액의 90%를 먼저 정산받은 다음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입금되는 보험급여를 통해 자동 상환되는 신용대출 상품이다.


쉽게 말해 약국이 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월 단위로 수령하는 요양급여를 KB국민은행으로부터 일 단위로 먼저 정산해 지원받는 서비스다.


이는 약국이 처리하는 일일 마감 처방데이터를 크레소티가 KB국민은행으로 전송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이번 협약을 통해 KB국민은행은 전국에 걸친 1만여 크레소티 거래 약국을 대상으로 마케팅 시장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앞서 KB국민은행은 지난해 국민건강보험공단 요양기관 금융대출이용 지원 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지난해 7월 KB국민은행이 출시한 KB메디칼론은 대출금액이 1조 3천억 원에 달한다.


크레소티 측에서도 거래 기업에 대한 다양한 금융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졌다.


이에 대해 KB국민은행 측은 "이번 서비스 출시로 약국 사업자의 금융상품 선택의 폭이 넓어지고 고객 편익향상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크레소티 관계자 또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의약업계는 유동성도 좋아지고 금융비용도 할인받을 수 있는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 전망했다.


이어 "이렇듯 보다 선진화된 금융시스템을 통해 안정적인 의약품 결제 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해서 확대하겠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