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캐나다에서 온 생태 2마리 5990원에 판매

인사이트홈플러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홈플러스가 최근 쌀쌀해진 날씨로 11월 탕거리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 이상 높아짐에 따라 연말까지 캐나다산 생태 100톤 물량을 항공 직송해 공급하기로 했다.


오는 29일까지 전국 홈플러스(8일부터 80개 점포, 15일부터 142개 전 점포)에서 300~400g짜리 생태는 2마리당 5,990원, 400~600g짜리 생태는 2마리당 9,990원에 판다.


인사이트홈플러스


홈플러스 수산팀 홍근일 바이어는 "국내산 명태는 무분별한 남획과 해수온도 상승 등의 영향으로 어획량이 지속 추락하면서 최근 5년간 어획량이 1~6톤(해양수산부 수산통계 기준)에 그쳤다"며 "고객들이 겨울철 대표 탕거리인 생태를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돕고자 캐나다산 생태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홈플러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