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에피소드 '자동 저장'해주는 스마트 기능 도입한 넷플릭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넷플릭스


[인사이트] 최지영 기자 = 세계 최대 인터넷기반방송(OTT) 사업자 넷플릭스가 스마트 저장 기능을 새롭게 선보인다.


지난 11일 넷플릭스는 다음 에피소드 자동으로 저장해주는 '스마트 저장' 기능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저장은 넷플릭스 회원이 저장한 에피소드 시청 완료 시 넷플릭스 앱이 해당 에피소드를 삭제하고 자동으로 다음 에피소드를 저장해주는 기능이다.


넷플릭스 회원은 스마트 저장 기능 도입으로 더욱 편리하게 콘텐츠 시청할 수 있다.


와이파이가 연결된 환경에서 넷플릭스 모바일 앱이 자동으로 시청 완료한 에피소드를 삭제하고 다음 에피소드를 저장한다.


자동으로 시청이 완료된 에피소드만 하나씩 삭제되고 저장되기에 이미 사용 중인 저장 공간 이상을 차지하지 않는 장점이 있다.


와이파이가 연결된 상태에서만 스마트 저장이 작동하기 때문에 무선 데이터는 사용하지 않는다.


스마트 저장 기능을 사용하지 않고 수동으로 저장된 콘텐츠를 관리하려면 넷플릭스 앱 내 다운로드 탭 편집 옵션에서 해당 기능을 비활성화하면 된다.


앞서 넷플릭스는 2016년 저장 기능을 처음 선보인 바 있다. 이동 중에도 넷플릭스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다는 장점으로 회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스마트 저장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 먼저 이용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