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다문화 가족 위한 '희망충전 해피트레인' 봉사 진행

인사이트사진제공 = 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본부장 조대식) 영등포봉사단은 14일(목) 평소 여행문화를 접하기 어려운 다문화 및 돌봄 어린이에게 가족 70여명을 초청하여 '영동 국악체험 해피트레인'을 운행했다고 밝혔다.


아이들은 교육관광열차 E-트레인을 타고 서울역을 출발했다. 


이어 영동국악박물관에서 세계에서 가장 큰 북인 '천고'감상과 함께 국악기를 직접 체험했다. 


또한, 반야사에 들러, 삼층석탑을 감상하는 등 뜻깊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특히, 이번 여행은 기차를 타고 목적지까지 이동하는 동안 차내에서 색다른 놀이체험도 진행됐다.


▲달리는 노래방 ▲칙칙폭폭 보이는 라디오 ▲OX퀴즈왕 선발 등 다양한 레크레이션 행사를 진행하여 아이들이 지루하지 않게 열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김은화 영등포역장은 "평소 여행기회가 많지 않은 아이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주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운행 소감을 전했다.


또 그는 "앞으로도 사회취약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는 코레일이 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코레일 수도권서부본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