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글로벌 어워드'서 최우수 네트워크 사업자 선정

인사이트사진제공 = SK텔레콤


[인사이트] 조성현 기자 = SK텔레콤이 최우수 네트워크 사업자로 선정됐다.


13일 SK텔레콤은 영국 런던에서 열린 ‘TechXLR8(Technology Accelerator8) 2018 글로벌 어워드’에서 최우수 네트워크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자사의 인공지능 기반 네트워크 관리 기술 '탱고'와 가상화 장비·소프트웨어 통합 관리 플랫폼 'T-MANO'를 개발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5G 커넥티드가 'T5'로 '협력사와 최고 5G 구현(Best 5G Trial Between an Operator and Vendor)' 부분에서 수상한 데 이어 2년 연속 수상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SK텔레콤


TechXLR8 어워드는 글로벌 ICT(정보통신기술) 연구기관인 인포마 텔레콤앤미디어가 주관하는 행사다.

 

올해는 런던 테크놀로지 위크 2018 기간 5G, IoT, VR·AR(가상·증강현실) 등 총 7개 영역에서 20여 개 혁신적인 기술을 선정했다.


SK텔레콤 박종관 네트워크기술원장은 "SK텔레콤의 네트워크 고도화 노력을 인정받았다"며 "다가오는 5G 시대를 선도할 수 있도록 기술 고도화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