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광화문·시청서 '붉은 악마'와 함께 월드컵 응원 나선다

인사이트KT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KT가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의 뜨거운 열기를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한다.

 

11일  KT는 오는 14일부터 열리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대한민국 예선전 경기가 열리는 18일, 23일(24일 자정 경기), 27일에 광화문 광장과 서울 광장 일대에서 대한축구협회 및 붉은악마와 함께 대대적인 거리응원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KT는 대한축구협회의 공식 후원사로 지난 17년간 월드컵을 비롯한 국가대표 축구 경기를 지원해왔다.


KT는 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부터 거리응원을 이끌고, TV 광고와 온·오프라인 이벤트와  공식 응원가를 제작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인사이트KT


이번 월드컵 첫 번째 거리응원은 대한민국과 스웨덴 경기가 있는 18일 오후부터 진행된다.


KT는 이날 경기에 앞서 월드컵 응원가를 부른 가수들의 사전 공연으로 응원 열기를 끌어 올릴 예정이다. 


오후 6시부터 진행되는 공연에는 월드컵 응원앨범의 타이틀곡 'We, The Reds(우리는 하나)'를 부른 빅스의 레오와 구구단의 세정을 비롯해 트랜스픽션, 락킷걸 등이 무대를 선보인다.

 

24일 자정 열리는 대한민국 대 멕시코 경기에서는 광화문뿐만 아니라 신촌 일대에서 동시에 행사가 열릴 계획이다.


KT는 23일 저녁부터 광화문에서 축하 공연과 거리응원은 물론 신촌 차 없는 거리에서도 대학생들과 함께 응원에 나선다.


인사이트KT


또 KT의 젊은 세대를 상징하는 브랜드인 'Y' 티셔츠, 여행용 파우치 6종 세트, 일러스트 에코백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KT는 예선 마지막 경기인 독일전 있는 27일에는 광화문 광장과 시청 광장에서 거리응원을 실시한다.  

 

대한민국 경기가 열리는 날에는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KT 홍보 부스 체험 및 포토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또 KT는 이번 월드컵을 위해 응원 티셔츠와 응원 도구(클래퍼)를 제작해 거리응원에 참여하는 시민들과 러시아로 원정 응원을 간 붉은악마와 현지 교민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KT는 월드컵 출전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월드컵 응원 광고 캠페인을 시작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