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송금 당일 받는다!"…KB국민은행, 국내 최초 '빠른 해외송금 서비스'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KB국민은행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KB국민은행이 국내 최초로 송금 당일 받을 수 있는 빠른 해외송금 서비스를 선보인다.


10일 KB국민은행은 오는 11일부터 'KB GPI(Global Payments Innovation)프리미엄 해외송금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KB GPI 해외송금 서비스'는 당일 수취가 가능한 빠른 송금으로 고객이 송금의 진행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기존 송금보다 신속한 처리속도를 바탕으로 기업의 환율변동 리스크와 비즈니스 기간을 줄일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KB국민은행


특히 수출입 기업의 경우 빠른 대금 결제로 인해 물품의 판매 및 수입에 소요되는 기간을 단축시키는 효과가 있다.


고객도 송금의 진행 현황을 직접 모바일과 인터넷뱅킹을 통해 24시간 추적할 수 있어 거래 상대방의 송금 문의 및 대금 미수취 주장 등에 대해 즉시 대응이 가능하다.


'KB GPI 해외송금 서비스'는 기업과 개인사업자 고객에게 추가 비용 없이 프리미엄 부가서비스로 제공할 예정이며 영업점과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간편히 신청할 수 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지난달 29일 'KB GPI 해외송금 서비스' 운용사인 SWIFT와 출시 기념 행사를 갖고 국내 최초로 차별화된 송금서비스 시장의 개막을 알렸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KB국민은행


출시 기념식에 참석한 SWIFT 북아시아 대표 마이클 청(Michael Cheung)은 "GPI는 국제 무역거래 촉진을 위한 핵심 요소들인 고객 해외송금의 속도, 투명성, 추적성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여 해외송금의 새 기준을 세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고객들은 KB국민은행에서 한국 최초로 시행되는 GPI 송금서비스를 통해 이전과는 다른 송금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 GPI 해외송금 서비스'는 기술의 진화를 바탕으로 고객의 편리함을 추구하는 KB의 혁신성장전략이 바탕이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KB국민은행은 앞으로도 수출입 기업을 위한 맞춤형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