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현 금감원장 "소비자 보호 위한 감독·검사 강화하겠다"

인사이트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 뉴스1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영업행위·소비자보호 부문에서 감독과 검사 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8일 윤 원장은 금감원 부서장 이상 간부직원을 대상으로 한 워크숍에서 "그간 건전성 감독·검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소홀했던 영업행위·소비자보호 부문에 대한 감독·검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워크숍은 윤 원장이 취임한 뒤 전체 간부직원이 한 데 모인 첫 행사로 금감원이 향후 나아갈 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윤 원장은 이 자리에서 감독 목적과 감독 기능의 균형을 크게 강조했다.


감독업무와 검사업무 간 상호 협력과 보완을 통해 감독·검사업무의 효율성을 제고하라는 취지의 주문이다.


인사이트윤석헌 금융감독원장 / 뉴스1


또한, 윤 원장은 조직문화 개선도 언급했다.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내부 책임경영 및 협력체계 구축, 업무기여도에 따른 공정한 대우와 협업·공유문화 정착, 조직 내 소통과 윤리성 강화 등을 강조했다.


향후 중점추진 과제로는 가계부채 위험관리 등 금융시스템 안정, 엄정한 법규 집행 등을 통한 공정한 사회질서 확립 등을 제시했다.


더불어 소비자보호 중심의 영업행위 정착을 통한 금융권 신뢰 회복, 금융감독 역량 강화 등을 통한 감독책임 완수 등도 추진 과제로 제시됐다.


금감원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금감원의 역할을 되짚어 보고, 국민들에게 신뢰받는 감독기관이 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