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닷컴, '홈케어족'에 힘입어 뷰티 디바이스 판매 314% 증가

인사이트롯데닷컴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집에서 피부를 관리하는 홈케어족이 늘어나면서 롯데닷컴의 피부관리기기 판매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온라인종합쇼핑몰 롯데닷컴은 올해 1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피부관리기기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314%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부 인기 상품의 경우 주문량 폭주로 배송이 1주일 이상 소요되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바쁜 일상을 보내는 현대인들에게 휴식의 가치가 극대화되면서 편한 시간에 스스로 사용할 수 있는 뷰티 디바이스에 대한 호응이 높아지고 있는 것.


인사이트롯데닷컴


이런 트렌드에 힘입어 피부관리기기 브랜드들도 유명 광고모델 섭외에 공을 들이고 있다.


최근 바나브는 손예진을, 리파캐럿은 이영애를, 셀리턴은 강소라를 광고모델로 기용했다.

 

현재 롯데닷컴은 LG전자 프라엘, 셀리턴, 바나브, 플라베네, 에코페이스, 이오시카 M1, 뷰이슨, 리파 등 다양한 브랜드의 피부관리기기를 판매하고 있다. 


또한 롯데닷컴은 이달 말까지 '스타일링 및 피부관리기기 특가전' 행사를 진행하면서 피부관리기기 구매고객에게 적게는 3%, 많게는 16%까지 할인되는 쿠폰을 제공하고 있다.


롯데닷컴 가전팀 김소영 MD는 "피부 홈케어 영역이 기능성 화장품에서 최근에는 관리기기로 확장되면서 피부관리기기 시장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피지흡입기, 각질제거기는 물론이고 전문 에스테틱이나 피부과에서 사용하는 기기들도 집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관련 제품들이 속속 출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롯데닷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