켄싱턴호텔 여의도, 시원한 여름 즐기는 '얼리 서머 치맥 패키지'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켄싱턴호텔 여의도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켄싱턴호텔 여의도에서는 시원한 여름밤을 위한 '얼리 서머 치맥 패키지'를 7월 19일까지 선보인다.


이번 패키지는 점점 더워지는 날씨 속에서 시원한 맥주와 바삭한 치킨을 즐기며 쾌적한 도심 속 호캉스를 원하는 나들이족, 데이트족을 위한 얼리 서머 패키지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켄싱턴호텔 여의도


'얼리 서머 치맥 패키지'는 모던하고 아늑한 디럭스 객실(1박), 켄싱턴 시그니처 프라이드 치킨, 수입 병맥주(2병) 혜택으로 구성됐다.


켄싱턴 시그니처 프라이드 치킨은 주문 즉시 조리돼 바삭한 맛의 식감을 느낄 수 있다. 2층 스포츠 바 양츠앤메츠에서 주문 가능하며 객실이나 야외에서도 간편하게 맛볼 수 있도록 테이크아웃 형태로 제공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켄싱턴호텔 여의도


한편 켄싱턴호텔 여의도는 IFC몰, 63스퀘어, 여의도 공원, 여의도 밤도깨비 야시장 등이 인근에 있어 문화, 쇼핑, 식도락 여행을 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갖췄다.


가격은 주중(일~목) 12만 1천원(세금 포함)부터, 주말(금~토) 14만 6,300원(세금 포함)부터이며 일자별 가격은 상이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