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똑똑해지고 강력해졌다!"…LG전자,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ThinQ)'를 정식 출시하며 프리미엄 로봇청소기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했다.


14일 LG전자는 더 똑똑한 인공지능, 강력한 청소성능, 고객을 배려한 다양한 편의기능을 두루 갖춘 '코드제로 R9 씽큐'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날 출시된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는 스스로 실내구조를 파악하고 장애물의 종류를 학습하는 능력이 보다 정교해졌다.


'3D 듀얼아이'를 포함한 고성능 센서와 독자 인공지능 플랫폼 '딥씽큐(DeepThinQ)'를 탑재해 집안 구조를 스스로 학습하고 넘어가야 할 장애물과 기다리거나 우회해야 할 장애물을 구분하며 더 똑똑하게 청소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또한 광각으로 최대 160도 범위 내에 있는 사물을 인식하고 집안의 공간을 스스로 구분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3D뷰'와 얇은 의자다리도 피해갈 수 있는 수준의 '3D센서'로 주행성능을 대폭 높였다.


뿐만 아니라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는 '인공지능 스마트 터보'를 탑재해 카펫, 코너, 먼지가 많은 곳 등을 스스로 파악해 흡입력을 높이고 상황에 따라 브러시와 주행속도를 자동으로 조절하도록 했다.


LG전자는 또 핵심부품 기술력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업계 최초로 생활가전에 탑재하는 인버터 모터를 10년간 무상 보증하고 있다.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는 이외 '5단계 미세먼지차단 시스템'을 적용해 청소기가 빨아들인 먼지가 외부로 배출되지 않도록 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신제품은 PM2.5(지름이 2.5마이크로미터인 먼지, 1㎛는 1백만분의 1m) 초미세먼지까지 99.9% 차단할 수 있어 로봇청소기 가운데 세계 최초로 독일국제공인시험기관 SLG(Schubert Leiter Geratesicherheit)와 영국알레르기협회 BAF(British Allergy Foundation)로부터 미세먼지차단과 알레르기유발물질제거 성능을 각각 인정받기도 했다.


스마트폰 전용 어플리케이션이나 LG전자 '씽큐 허브(ThinQ Hub)'를 포함한 인공지능 스피커로 제품을 음성 제어하는 것도 가능하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류재철 부사장은 "'코드제로 R9 씽큐'는 고객들이 원하는 프리미엄 로봇청소기의 기준을 모두 만족시킨다"며 "모터, 인공지능 등 LG만의 차별화된 핵심기술이 프리미엄의 진정한 가치를 만들어냈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 기업 가운데 최초로 2003년 로봇청소기를 출시한 이후 시장을 지속 선도하고 있는 LG전자는 코드제로 R9 씽큐'가 프리미엄 로봇청소기의 새로운 기준으로 자리잡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