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들이 극찬 쏟아내는 "괴물 같은 카메라" LG G7 씽큐

인사이트LG전자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LG G7 씽큐(ThinQ)'에 대한 해외 매체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해외 매체들은 G7 씽큐의 업그레이드 된 카메라와 디스플레이, 새로 적용된 붐박스 스피커 등 스마트폰의 핵심에 주목하는 분위기다.


최근 유럽의 IT 전문 매체 폰아레나(PhoneArena)는 "화소와 조리개 등이 한 단계 향상됐고 광각 왜곡도 줄였다. 전‧후면 카메라로 아웃포커싱 기능까지 갖춘 괴물 같은 카메라 폰(a beast of a camera phone)"이라고 G7 씽큐 카메라를 극찬했다.


인사이트뉴스1


또 다른 미국 IT 전문 매체 엔가젯(Engadget)은 "초광각 카메라는 그랜드캐니언의 웅장함까지 담을 수 있어 유용하다"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디지털트렌드(DigitalTrends)는 "화질이 뛰어났던 전작조차도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라며 디스플레이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LG가 해외 주력 시장으로 두고 있는 미국의 유력 경제지 포브스(Forbes)는 "강렬한 햇빛 아래에서도 선명하게 볼 수 있다"며 G7 씽큐 디스플레이의 우수성을 강조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 매체는 테이블, 상자 등 속이 비어 있는 곳에 올려놓기만 하면 강력한 저음을 내뿜는 붐박스 스피커에 대해서 "음악 애호가들이라면 붐박스 스피커에 감사해할 것"이라는 호평을 덧붙였다.


안드로이드헤드라인(Androidheadline)은 "새로운 스마트폰을 구매한다면 G7 씽큐를 반드시 고려해야 한다"고 강력 추천했다. 


한편 지난 11일 국내 사전 예약판매에 돌입한 G7 씽큐는 오는 18일 공식 출시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