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실적 우수한 '영업 마에스트로' 63명 대상 워크숍 실시

인사이트쌍용자동차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쌍용자동차가 영업 마에스트로 63명을 대상으로 한 워크숍을 실시했다.


10일 쌍용자동차는 지난 해 우수한 실적을 거둔 오토매니저(AM, 영업직 사원)를 대상으로 노고를 치하하고 영업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 8일부터 충청북도 제천 리솜 포레스트에서 1박 2일 일정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지난해 우수한 실적을 기록한 쌍용자동차 오토매니저 63명이 참석했다.


인사이트쌍용자동차


워크숍은 자부심 고취, 세일즈 마인드 향상, 오토매니저로서의 프로의식 함양 등을 위한 프로그램들로 이뤄졌다.

 

참석자들은 다양한 판매기법과 성공사례를 공유하고 지난해 성과를 바탕으로 영업활동 계획을 함께 수립하는 등 서로 의견을 나누며 목표 달성 의지를 다졌다.

 

앞서 지난 2월 쌍용자동차는 2017년도 실적 최상위 20명의 오토매니저들을 대상으로 사흘간 제주도에서 판매 역량 강화 워크숍을 별도로 진행한 바 있다.


인사이트쌍용자동차


현재 쌍용자동차는 오토매니저들의 역량 강화를 위한 세일즈 프로세스 및 상담 기법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 내수 판매 성장세를 이어가는 한편 2018년 판매 목표 달성을 위해 영업 네트워크 경쟁력 강화와 고객 만족도 향상 등 핵심 전략과제를 선정해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쌍용자동차가 어려운 시장 상황 속에서도 8년 연속 내수 성장세를 기록한 것은 영업 현장 일선의 SUV 전문 오토매니저들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영업 경쟁력 강화는 물론 고객서비스 향상, 주간 연속 2교대 시행 등을 통해 생산 물량을 증대하고 시장점유율을 확대함으로써 앞으로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