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루스바이오팜, '200억원 전환사채' 납입 완료

인사이트폴루스바이오팜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폴루스바이오팜이 바이오시밀러 사업을 위한 자금 조달을 순조롭게 이어가고 있다.


지난 9일 폴루스바이오팜은 KB증권과 한국증권금융을 대상으로 발행한 2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 납입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각 1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이며, 전환가액은 주당 1만4905원이다.


앞서 지난달 26일 폴루스바이오팜은 전환사채 발행을 결정한 바 있다. 조달된 자금은 폴루스의 신공장 건설에 활용될 예정이다.


인사이트폴루스바이오팜 공식 홈페이지


오는 7월 생산시설이 완공되면 임상을 거쳐 곧바로 제품 생산에 돌입한다.


개발 파이프라인은 인슐린제제 란투스, 성장호르몬 노르디트로핀, 황반변성 치료제 루센티스 바이오시밀러 등이다.


폴루스바이오팜 관계자는 "개발 중인 바이오시밀러 중 란투스가 가장 이른 시일 내 제품 상용화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이어 "바이오시밀러 사업은 초기 대규모 투자금이 필요해 추가적인 자금 확보도 추진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폴루스바이오팜은 글로벌 바이오 제약회사가 되겠다는 꿈과 함께 인류의 의료 평등에 기여한다는 비전으로 사업을 펼쳐 나가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