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가 최초 공개한 '제로백' 2.8초 하이퍼카 '488 피스타'

인사이트페라리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페라리가 '제로백' 2.8초에 달하는 하이퍼카 '488 피스타'를 소개했다.


지난 6일(현지 시각)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488 피스타'의 실제 모습을 최초로 공개했다.


'488 피스타'는 페라리 8기통 라인업 사상 가장 강력한 엔진을 지닌 V8 스페셜 시리즈 모델이다.


모델명에 사용된 '피스타(Pista)'는 이탈리아어로 레이싱 트랙이라는 의미인데, 트랙 주행에 초점을 맞춰 개발된 차종임을 강조한다.


인사이트페라리


페라리에 따르면 '488 피스타'에는 페라리가 그동안 참가해 온 모터스포츠 기술이 담겼다. 


엔진을 비롯해 최신 경량화 솔루션과 공기역학 기술은 모두 레이스카인 '488 GTE'와 '488 챌린지'에서 가져왔다.


이를 통해 일반 운전자도 다양한 도로환경에서 손쉽게 짜릿한 승차감을 누릴 수 있다.


또한 최고출력은 720마력, 최대토크 78.6kg.m으로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인사이트페라리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에 걸리는 시간(제로백)은 무려 2.85초 수준이다.  


차체 무게도 90kg가량 가벼워졌는데, 티타늄 콘 로드와 탄소섬유 인테이크 플래넘 등이 적용됐기 때문이다. 


외관 디자인 역시 모터스포츠 노하우가 접목됐다. 레이스를 상징하는 스트라이프 라인이 차체 정면에 부착돼 역동적인 느낌을 구현한다. 


강력한 성능을 발휘했지만, 운전자를 위한 배려도 놓치지 않았다. 


인사이트페라리


운전 재미를 극대화하기 위해 전문 드라이버와 일반 드라이버 모두 차량의 성능을 100% 끌어낼 수 있도록 설계됐다.


다이내믹 인헨서 시스템은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캘리퍼 제동압력을 조절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는 페라리가 처음 도입한 기술로 보다 안전하고 정확한 코너링을 돕는다.


이 시스템을 통해 이전에 비해 훨씬 편안하고 직관적인 핸들링 성능을 체험할 수 있다고 페라리는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